병원 소식
Home 병원 소식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글 검색
전립선비대증을 방치하면 전립선암이 생기나요?
일산연세참비뇨의학과 조회수:1648 175.192.134.172
2016-02-17 19:26:11

 

Q: 전립선비대증을 방치하면 전립선암이 생기나요?

 

A:

 일단 두 질병은 공히 전립선에 발생하지만 두 질환은 서로 연관이 없는 다른 질병입니다. 전립선 비대증은 50대 이후의 남성에게는 반 이상에게 발견되고, 전립선암 또한 남성 암 발생률 5위를 차지하는 흔한 질병이니, 중년 남성이라면 둘 다 관심을 가져야 할 질병입니다. 많은 환자들이 전립선 비대증 때문에 생긴 증상을 치료 하러 비뇨기과에 들렀다가 함께 시행한 전립선암 검사를 통하여 암이 발견되는 과정을 겪어와서 이런 의문이 들거라 추측합니다.

 전립선암도 초기를 지나 암의 크기가 많이 커 지면, 결과적으로는 전립선비대증처럼 전립선의 크기가 커 져서 소변 보기가 불편한 증상을 보이기는 합니다. 하지만 단지 전립선암 만으로 증상이 나타나는 건 매우 드문 일입니다. 사실상 전립선 암 자체는 불편한 증상을 일으키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게 더 합당합니다.

 전립선암의 진단은 우선 피검사로 PSA(전립선특이항원)라는 수치를 검사하여 이상 여부를 판단하고, 이 수치가 정상 수준을 넘어갈 경우에 전립선 조직검사를 통하여 진단을 하게 됩니다. PSA 검사는 아주 일반적인 피검사에는 포함이 되지 않고, 요즘에 시행하는 보통의 건강검진에는 거의 포함 되어 있습니다. 40대 이후의 남성에겐 1년마다 한 번씩은 시행하길 권하는 검사이니 건강검진에 포함되었는지를 확인하시고, 아니라면 비뇨기과를 방문하여 검사를 해 보시길 당부 드립니다.

 보통 전립선비대증 증상으로 비뇨기과를 방문하게 되면, 기본적인 검사에 이 피검사가 포함이 되어있습니다. 그래서 소변보기가 불편하여 비뇨기과를 방문한 후에 전립선암으로 진단이 되면, 그 증상이 전립선 암 때문이었구나 하고 생각 하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이런 환자의 대부분은 전립선암과 함께 있었던 전립선비대증 때문에 배뇨증상이 발생한 것이고, 그 증상으로 인해 병원을 방문하게 되어 숨어있는 전립선암을 발견하는 운이 좋은 경우들입니다.

 질문하신 분의 말처럼 전립선비대증을 방치하여도 전립선암이 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방치할 경우 더 심한 전립선비대증으로 발전하게 마련이니, 적절한 치료를 늦추지는 마시길 권합니다. 또한 소변 보기가 불편하다고 해도 암부터 걱정하시지는 마시고, 전립선암에 대해서라면 일단은 PSA 검사로 간단히 측정이 되니, 오히려 아무런 증상이 없으시더라도 적절한 검사를 통하여 건강한 삶을 영위하시길 바랍니다.

 

원문기사 링크 : http://www.sporbiz.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669

댓글[0]

열기 닫기

상단으로 바로가기